위로

WeekShopping
가장 빠른 쇼핑레터 '위크쇼핑'

레저/자동차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현대지성 후기

페이지 정보

조회
235회
작성일 23-11-20 15:40

본문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는 러시아의 대문호 레프 톨스토이의 단편집으로, 1881년부터 1886년 사이에 발표된 10편의 작품을 담고 있다. 이 책은 톨스토이가 인생의 목적과 의미에 대한 고민을 거듭한 끝에 도달한 결론을 담은 작품으로, 오늘날에도 많은 독자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이 책의 주제는 무엇보다도 [사랑**이다. 톨스토이는 사랑이야말로 인간이 살아가는 이유이며, 구원의 길이라고 믿었다. 그는 사랑을 [이웃에 대한 실천적인 돌봄**으로 정의했다. 즉, 사랑은 단순한 감정이 아니라, 이웃의 필요를 알아보고 그 필요를 채워주는 실천적인 행동으로 나타난다는 것이다.

이 책의 각 작품들은 이러한 주제를 다양한 방식으로 풀어낸다. 예를 들어,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에서는 한 노인이 자신의 삶의 의미를 찾기 위해 떠나는 여행을 통해, 사랑이 인간이 살아가는 이유임을 보여준다. ["사랑이 있는 곳에 하나님이 있다"**에서는 한 목동이 잃어버린 양을 찾는 과정에서, 사랑의 중요성을 깨닫게 된다. ["두 노인"**에서는 두 노인이 서로를 사랑하고 용서함으로써, 행복한 삶을 살게 된다는 이야기를 통해, 사랑의 힘을 강조한다.

이 책은 톨스토이의 기독교적 윤리관과 무저항주의가 잘 드러난 작품이다. 그는 사랑을 통해 이웃과 화목하고 평화롭게 살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폭력과 저항은 결코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고 믿었다.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는 인생의 목적과 의미에 대한 고민을 하는 모든 이들에게 깊은 울림을 주는 작품이다. 이 책을 통해, 우리는 사랑의 중요성과 이웃사랑의 실천을 다시 한번 생각해 볼 수 있을 것이다.

[이 책의 주요한 장점은 다음과 같다.]

- [톨스토이의 인생관과 철학을 엿볼 수 있다.]
- [사랑의 중요성과 이웃사랑의 실천을 강조한다.]
- [단순하고 명료한 문체로 쉽게 읽을 수 있다.]

이 책은 현대인들에게도 여전히 유효한 메시지를 전달한다. 특히, 오늘날처럼 갈등과 분열이 만연한 사회에서, 이 책은 사랑과 화합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는 중요한 작품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