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가 우울하다고 하자 집 앞으로 엽떡 보내준 ‘산타클로스 남친’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인터넷 커뮤니티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 하나가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요즘 들어 부쩍 감정 기복이 심하고 가을을 타는 것 같다고 전했다.

그는 “우울한데 배까지 고파서 남자친구에게 괜히 짜증을 냈다”면서 “그러면 안 된다는 걸 알면서도 머리와 말이 따로 놀았다”고 털어놨다.

그런데 이때 A씨의 집에 갑자기 떡볶이 선물이 도착했다고 한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엽기떡볶이

시킨 적이 없는 A씨는 갸우뚱 하고 있었는데, 알고 보니 우울하다는 여자친구의 기분을 풀어주기 위해서 남자친구가 배달 앱으로 떡볶이 선물을 보낸 것이었다.

당장 가서 위로해줄 수 없는 상황에서 여자친구가 가장 좋아하는 음식으로 기분이 조금이나마 나아졌길 바라는 남자친구의 ‘쏘스윗’한 선물이었다고 한다.

A씨는 “배달 참고 사항에 ‘여자친구가 먹을 음식인데 더 맛있게 부탁드리겠습니다!’라는 문구까지 적혀 있어 기분이 사르르 풀렸다”고 전했다.

울적한 여자친구를 위해 사소하지만 사랑스러운 이벤트를 준비한 남자친구.

만약 여자친구를 당장 만나러 가지 못하는데 우울해한다면 애정 가득한 떡볶이 이벤트를 해보는 게 좋을 거 같다.

당신의 여자친구는 이벤트에 한 번 감동하고, 매콤달콤 맛있는 떡볶이에 두 번 행복을 느낄 것이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혜리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