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요정 미모 그대로 물려받아” 토끼 같은 두 딸♥기태영과 여행 떠난 ‘유진’ (사진)

유진 인스타그램 (이하)

배우 유진이 제주도로 가족 여행을 떠났다. 유진은 지난 8일 자신의 SNS에 “아름다운 제주도. 애들이랑 갈까말까 망설이다 다녀온 따라비오름. 기대 이상의 체력을 보여준 로로자매~! 정상까지 오를줄이야!”라며 글을 게재했다.

이어 “막둥이 번갈아 안고 내려오는길 엄마 다리는 후들~아빠 무릎연골은 닳았지만… 그래도 즐거웠지…?!”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에서 유진, 기태영 부부는 두 딸 로희, 로린과 제주도 오름을 오르는 중이다. 기운 넘치는 딸들에 비해 힘이 빠져 보이는 기태영의 모습이 눈에 띈다.

유진은 최근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가 종영한 후 가족과 함께 제주도로 여행을 떠난것으로 보인다. 한편 유진은 2011년 기태영과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사진출처 _ 유진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Y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