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분위기가..” 함소원 논란→아내의 맛 폐지, 마지막 촬영 당일 출연진들에 ‘통보’

함소원 인스타그램
아내의맛

TV조선 ‘아내의 맛’이 마지막 녹화를 마쳤다. 이에 한 관계자는 ‘출연진이 프로그램 폐지 소식을 녹화 당일에서야 알게됐다. 다수의 출연진이 갑작스러운 폐지 소식에 당황한 분위기’라고 현장 상황을 전했다” 밝혔다.

아내의맛
아내의맛

‘아내의 맛’ 제작진들이 공식 입장문을 통해 시즌 종료를 선언한 날(8일), ‘아내의 맛’ 마지막 녹화가 진행됐었다. ‘아내의 맛’ 제작진은 “함소원 씨와 관련된 일부 에피소드에 과장된 연출이 있었음을 뒤늦게 파악하게 됐다. 방송 프로그램의 가장 큰 덕목인 신뢰를 훼손한 점에 전적으로 책임을 통감한다”고 이날 입장을 밝혔었다.

아내의맛
함소원 인스타그램

이어 “시청자 여러분들의 지적과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아내의 맛’을 13일을 끝으로 시즌을 종료한다고 결정했다. 그동안 ‘아내의 맛’을 사랑해 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데 대해 다시 한번 송구스러운 마음을 전한다”고 전하기도 했다.

아내의맛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Y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