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서울시장 선거 3위 허경영 “내년 대선 출마 하겠다”

연합뉴스 (이하)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오세훈(60) 국민의힘 후보, 박영선(61) 더불어민주당 후보에 이어 3위에 오른 허경영(74) 국가혁명당 후보가 내년 대선 출마를 사실상 공식화 하였다.

허 후보는 8일 보도자료를 통해 “나라에 돈이 없는 게 아니라 도둑이 많다는 허경영에게 예산 도둑을 잡아 달라는 분노의 표심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허 후보 측은 “이번 서울시장 선거 결과로 허경영의 유토피아인 허토피아가 연기되고 국민들은 여야의 정쟁 속에 경제적 어려움은 계속되고 생활고 등으로 자살률 세계 최고를 기록하는 시기가 계속되는 상황을 지켜보게 될 것”이라 지적하며 “허경영 후보는 국민에게 ‘중산주의’로, 중산층 경제를 보장한다는 정책을 30년 전부터 일관되게 추진해 왔다”고 강조했다.

사진출처 _ 연합뉴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Y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