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행으로 상대방 ‘숨지게’한 30대 여성.. 동승자까지 사망했다

담양소방서/본문사진

30대 여성 운전자가 400m 가량을 역주행하다가 마주오던 SUV와 정면 충돌했다.

이하 기사와무관한사진/클립아트코리아

6일 전남 곡성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42분쯤 전남 곡성군 옥과면 무창교차로 인근에서 A씨(36·여)의 BMW 차량과 B씨(65)의 올란도 차량이 정면으로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B씨와 동승한 60대 여성이 현장에서 숨졌고, A씨는 중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조사 결과 A씨는 곡성군 입면 방향의 국도로 진입하지 못하자 차량을 돌린 뒤 400m 가량 역주행한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거주지가 순천인 A씨가 초행길 운전을 하다 국도로 진입하지 못하자 역주행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A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