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년 창단된 ‘SK와이번스’,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에게 팔렸다

연합뉴스 (이하)

프로야구단 SK와이번스가 매각된다.

25일 SK와이번스 야구단이 신세계 이마트에 매각된다고 전했다.

재계 관계자에 따르면 이르면 26일 SK와 신세계 이마트 간에 야구단 매각과 관련한 MOU가 체결될 것으로 보고 있다.

2000년 쌍방울 구단을 인수해 창단한 SK는 한국시리즈 4회 우승 경력을 가지고 있다.

명문구단으로 자리매김한 SK와이번스가 평소 야구단 운영에 관심이 지대했던 것으로 알려진 정용진 부회장의 품에서 어떤 성과를 낼지 귀추가 주목되는 상황이다.

한편 정 부회장은 유통과 스포츠를 결합한 새로운 비즈니스를 구상할 것이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단순한 스포츠 제품 유통이 아닌 야구장과 테마파크 쪽 사업 확장도 기대된다는 전망이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