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탯줄도 못 떼고” 극심한 한파 속 숨진 채 발견된 신생아의 발견 당시 상태

한파 속 신생아가 빌라 단지에서 숨진 채로 발견됐다. 이 가운데 20대 여성이 용의자로 특정돼 경찰에 검거됐다.

경기 일산서부경찰서에 따르면 16일 오후 1시께 고양시 일산서구의 한 빌라 단지 건물과 건물 사이에서 갓 태어난 여아가 숨져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 후 신고했다.

이날 고양지역에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질 정도로 날씨가 매우 추었다. 발견 당시 숨진 신생아는 탯줄이 달린 채 알몸 상태로 얼어있었다고 전했다.

경찰은 용의자를 추적해 이 빌라 단지에 사는 20대 여성 A씨를 검거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아기의 출산 및 사망 시점과 유기한 이유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와 함께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숨진 아기에 대한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인을 규명할 방침이다.

사진출처 _ 클립아트 코리아 (기사와 관련없음)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