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막이 찢어져…” 방금 막 공개된 ‘가짜사나이2’ 첫 편부터 ‘퇴교자’ 발생 (영상)

유튜브 채널 ‘피지컬갤러리’에는 가짜사나이2 1화에서는 ‘100시간 극한의 특수부대 훈련을 경험한다’가 공개되었다. 최종 합격한 모델 겸 배우 줄리엔 강, 전 국가대표 골키퍼 김병지,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곽윤기, 싱어송라이터 샘김, BJ 힘의길, 윽박, 홍구, 머독, 조재원, 까로, 이과장 등 총 14명의 훈련생이 등장하였다.

이하-YouTube ‘피지컬갤러리’

영상 속에선 어두운 새벽 교관들은 잠들어있는 훈련생들을 깨우기 시작하였고 본격적인 긴급 비상 훈련이 시작됐다. 훈련생들은 옷을 갈아입은 후 흙탕물에 들어가 뒹굴고 머리까지 담그는가 하면 누워서 다리를 드는 등 강도 높은 훈련을 시켰다.

다리를 똑바로 들지 못하면 교관으로부터 얼굴에 세찬 물줄기를 맞기도 하였다. 이때 갑자기 오현민이 고통을 호소하기 시작하였으며 오현민은 인터뷰에서 “신발 끈을 목에 매고 뛰라고 했을 때 돌아서 뛰는 순간 옆 사람에게 왼쪽 눈을 세게 가격당했다. 육안으로도 각막이 긁힌 게 보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한 분은 저 때문에 못 왔을 텐데 너무 죄송해 다시 들어갔다”고 말하였다. 하지만 결국 통증을 이기지 못한 그는 종 앞에 섰으며 종을 세 번 치면 퇴교를 하게 된다.

메디컬 팀에게 “저 더할 수 있습니까”라고 묻던 오현민은 결국 종을 세 번 치고 퇴교를 선언하였다. 첫 에피소드부터 탈락자가 발생한 하여 시청자들에 큰 충격을 줬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