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탈북민’ 강원도 철원 군부대 침입해 ‘월북’ 시도

연합뉴스 (이하)

경찰이 휴대전화 4대와 절단기를 소지한 채 강원 철원군에 위치한 한 군부대에 침입해 월북을 시도한 혐의를 받고 있는 탈북민을 조사중이라 밝혔다.

서울경찰청 보안수사과는 이날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받는 30대 중반 탈북민 A씨의 구속 소식을 알렸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전 9시 쯤 강원 철원군 소재 3사단 전차대대 훈련장에 휴대전화 4대와 절단기를 소지한채 침입해 월북을 시도했다.

군 당국에 발각된 A씨는 당시 상황을 제대로 설명하지 못했다고 한다. 군은 A씨가 민간인 신분임을 고려해 경찰에 신병을 넘겼다.

A씨는 지난 2018년 한국으로 들어와 서울에 거주중이었다. 경찰은 월북을 시도한 동기와 방법을 구체적으로 조사한 뒤 A씨를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