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출동하다 ‘급류’에 휩쓸려 ‘실종’ 된 충주 소방서 직원

폭우 피해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이 급류에 휩쓸려 실종되는 사고가 벌어졌다. 2일 소방당국은 급류로 현장에 출동한 충주소방서 직원 1명이 실종됐다는 소식을 전하였다.

이하-연합뉴스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30분께 충북 충주시 산척면의 한 하천에서 폭우 피해 현장으로 출동한 충주소방서 직원이 급류에 휩쓸려 실종됐다고 한다.

이 직원은 이 소방서에 근무하는 송모(29) 씨로 추정되고 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