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권민아’ 여러 차례 극단적 선택으로 흉진 ‘손목’ 공개, 가해 멤버 OO 실명언급.. 충격

AOA 전 멤버 권민아가 같은 그룹 멤버였던 ‘지민’에 지속적인 괴롭힘을 당해왔다는 사실을 폭로한 가운데 괴롭힘으로 인해 ‘극단적 선택’까지 했었다 알려 충격을 주고 있다.

오앤엔터테인먼트

3일 오후 권민아는 자신의 인스타에 사진 한장을 게시했다. 수차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이는 그녀의 손목은 보기 흉할정도의 흉이 있다. 지속적인 흉터 치료를 받아 그나마 연해진 상태라고 전했다.

민아 인스타

그녀는 사진과 함께 “소설? 이라기엔 너무 무서운 소설이야 언니. 흉터치료 4번해서 연해졌어. 근데 언니.. 기억은 안사라져. 매일 매일 미치겠어 지민언니 난 법? 뭐 소송? 돈 없어서 못해. 정신적 피해보상? 뭐 다 필요없어 할 생각 없고 난 그냥 내가 언니 때문에 망가진게 너무 억울하고 아파 힘들어”

아시아 투데이

“내가 바라는건 내 앞에와 잘못 인정하고 진심어린 사과 한마디 그거면 될것 같아. 나 괴롭힌 언닌 너무 잘 살고 있잖아. 난 매일 눈뜨는게 고통인데 말야. 근데 집은 먹여 살려야해서 말이지. 인정 좀 하고 사과 좀 해주라. 나도 마음에 응어리 진 것 좀 풀자 응?” 이라며 글을 남겼다.

Imbc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