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붓아버지에게 목 졸리고 무차별 폭행당한 ‘3살 여자아이’ 실수로 닫지 않은 ‘문틈’ 사이로 찍힌 충격적인 (영상)

지난달 29일(이하 현지 시간) 베트남 매체 ‘토꿕(Toquoc)’은 한 시민이 계부에 폭행을 당하던 어린아이의 모습을 찍어 온라인상에 올려 아이를 구했다고 전했다. 지난 25일 호치민시 탄푸 지구에서 사는 남성 A씨는 고함 소리와 벽이 쿵쿵거리는 소음이 들려 밖으로 나왔다가 충격적인 장면을 목격하였는데

이하 Facebook ‘hongchuyendn’

한 남성이 세 살배기 여자아이를 학대하고 있었던 것. 아이의 아버지로 보이는 남성은 아이의 목을 조르고 얼굴을 주먹으로 때리는 등 무자비한 폭행을 가했다. A씨는 이 장면을 보고 충격에 휩싸였으나 곧 정신을 차리고 증거자료로 삼기 위해 촬영을 시작했다. 남성은 분에 못 이긴 듯 아이의 목을 붙잡고 벽으로 밀쳐 던지기까지 했다. 그러나 아이는 악 소리조차 내지 못하고 무방비한 폭행을 당하고있었다.

아이는 이 같은 학대를 늘 당해온 듯 저항하는 기색조차 보이지 않았다. 경찰은 사건이 일파만파 커지자 결국 해당 남성을 구속했다. 경찰은 남성이 아이 엄마의 남자친구라고 진술했으며 폭행을 인정했다고 밝혔다. 현재 아이는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으며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해진다.

KHI BẠN NHÌN THẤY CẢNH NÀY THÌ BẠN NGHĨ SAO ?

KHI BẠN NHÌN THẤY CẢNH NÀY THÌ BẠN NGHĨ SAO ?Khi con của mình cũng đang rơi vào cảnh tương tự như thế này…Cha Dượng đánh con riêng của vợ, sự việc được cộng đồng mạng chia sẻ và phản ánh rất gắt.Tại khu vực Trường tiểu học Hiệp Tân, quận Tân Phú, TP HCM, 252/11 Phan Anh.Nhờ Cộng Đồng Mạng chia sẻ cứu bé, người gởi video không muốn cho biết tên.Đoạn video tuy mờ nhưng thấy rõ bộ mặt và tội ác của cha Dượng :(Video: Fb Nhật Phạm

게시: Hóng Chuyện Đà Nẵng 2020년 6월 29일 월요일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