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수도권 장마 시작, 최대 120mm 폭우가 쏟아진다”

지난 10일 제주에서 시작된 올해 장마가 24일 서울·경기 등 수도권을 비롯한 중부·남부 지방으로 확대된다. 25일 오전까지 전국에는 많은 비가 쏟아진ㄴ다.

온라인 커뮤니티

23일 기상청 예보국 예보분석팀에 따르면 중국 상해 부근에서 북동진하는 고도 5㎞ 상공의 건조한 공기 영향을 받는 저기압과 남쪽에서 유입된 따뜻하고 수증기 많은 대기 영향으로 정체전선(‘장마전선’)이 강화되면서 북상해 24일 비를 뿌릴 것으로 분석되었다.

SBS

한편 26일 새벽~오전에 북쪽에서 유입된 찬 공기로 낮은 구름대가 발달, 서울‧경기와 충청·전북에서도 약한 비가 더 내릴 가능성이 있다.

KBS1

한편 저기압의 이동속도가 느려질 경우 강한 비구름대의 영향을 받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중부지방과 남해안의 강수량이 증가한다. 28일 다시 비가 시작되기 전인 26~27일은 남쪽에서 유입되는 따뜻하고 습한 공기 영향으로 전국 곳곳의 한낮 기온이 30도를 넘어서면서 매우 더울 예정이다.

KBS 열린음악회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