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도 꿔본 적 없어유” 통합당 ‘대선후보 백종원 추천’에 백종원이 보인 반응

대선주자 부재론에 시달리는 미래통합당에서 때아닌 ‘백종원 대선후보론’이 나왔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이 지난 19일 통합당 초선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차기 대선 준비를 말하면서,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 이름을 꺼냈기 때문이다.

연합뉴스

백종원 대표는 대선후보로 거론된 것에 대해 연합뉴스 인터뷰에서 “(대선은) 꿈도 꿔본 적 없고 나는 지금 일이 제일 재밌고 좋다”고 밝혔다.

KBS

김 위원장은 최근 차기 대선 후보로 ‘경제를 아는 40대’라 말했다. 식당 운영을 해보고, 자영업자들과 소통을 통해 ‘바닥 민심을 안다는 의미에서 백종원 대표를 생각한 것이다.

구글코리아

다른 초선 의원은 “김 위원장이 더 젊었다면 백종원 대신 BTS를 말하지 않았겠느냐”고 했다. 정말 백 대표를 대선 후보로 생각한 게 아니라 혐오감 없고 대중적인 인기를 얻는 사람이 대선 후보로 부상할 수 있다는 취지로 발언한 것이다,” 밝혔다.

스타포커스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