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에서 나오는 비주얼의 깊은 맛 까지 난다는 세븐일레븐 ‘노오란 치즈케익’

이하 세븐일레븐

디저트 브랜드 ‘루시카토’ 치즈 케이크를 ‘세븐일레븐’에서 맛볼 수 있게 된다. ‘세븐일레븐’이 지난 13일 전했다.

제품명은 ‘노오란 치즈케익’이다. 실제로 아주 선명한 노란색이고, 실제 치즈 모양과 똑같이 생겼다.

만화에서 나온듯한 비주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전체적으로 삼각형 모양에, 구멍 난 디테일을 자랑한다.

남다른 치즈 풍미를 자랑한다. 앵커 크림치즈가 들어갔다. 고소하고 달콤한 향이 인상적이라고 한다.

부드러운 식감을 기대하게 했다. 포크를 케이크에 대는 순간, 곧바로 곱게 단면이 잘렸다.

맛본 사람들은 “입에서 녹는다”, “치즈 맛이 깊고 진하다”, “아메리카노와 어울린다” 등 후기를 전했다.

한편 ‘노오란 치즈케익’ 가격은 3,200원으로 책정됐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