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킹’ 추정으로 고장 난 언론사 ‘전광판’ 사진 인터넷 커뮤니티서 확산

인터넷 커뮤니티

부산 시내에 설치된 한 언론사 전광판이 해킹으로 추정되는 고장을 일으킨 사진이 지난 14일 인터넷을 달궜다고 한다.

소셜미디어와 인터넷 포털사이트 등에는 이날 오후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한 건물에 설치된 디지틀조선일보 전광판을 찍은 사진이 속속 게시됐다.

해당 전광판에는 평소와 같은 광고나 뉴스 영상이 아닌 ‘조선일보 전광판 중학생한테 다 털렸죠? ㅋㅋㅋㅋ’라는 문구가 표출되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보은신문

전광판이 설치된 곳은 부산 도시철도 1, 2호선 서면역 인근으로, 이곳을 지나던 시민들에게 노출되었다고 알려졌다.

전광판 운영업체 측은 사진이 온라인 등에 확산하자 전광판을 끄고 자체 조사 중이라고 한다.

경찰은 해당 사진과 관련한 신고는 없었으나, 사이버수사대에서 경위를 확인하고 있다고 설명하였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