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부부 ‘기초생활수급비’ 꼬박 모아 11년째 기부

이하 인터넷 커뮤니티

매년 기초생활수급비를 쪼개 기부해온 김규정(40), 홍윤주(35)씨 가족이 올해도 나눔을 실천했다고 한다.

사랑의열매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이들 가족이 15만8천원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12일 말했다.

뇌 병변과 지체 장애를 앓는 중증장애인인 김씨와 홍씨는 11년째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부부는 첫째 아들 하람(10)군이 태어난 2009년 12월 기부를 시작하였다.

김 씨는 “작게 시작했던 나눔이 11년이나 이어오게 되었다”며 “작은 정성이 모여 세상을 바꾸는 기적이 일어날 수 있도록 다른 분들도 나눔에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