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정, 친분 전혀 없는 레드벨벳 조이 이뻐서 SNS 팔로우…”맞팔 해주세요”

조이 인스타그램

‘구구단’ 김세정이 레드벨벳 조이의 SNS를 팔로우한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소현의 러브게임’에 김세정이 출연했다.

이날 박소현은 김세정에게 “레드벨벳 조이 씨는 친분이 있는 줄 알았는데 친분도 없는데 예뻐서 팔로우했다고…”라고 물었다.

이에 김세정은 쑥스러워하며 “맞다”고 답했다.

김세정 인스타그램

박소현은 “본인이 보기에 조이 씨가 제일 예뻐요? 본인 기준에?”라고 물었고 김세정은 “사실 예쁜 사람이 많긴 하다. 근데 조이 님이 인스타를 너무 잘한다”면서 “그래서 보고 배우려고 한다. 사진도 보고 배우고 조이 님의 포즈나 예쁜 표정 이런 것도 보고 배우면 좋을 것 같아서 팔로우해놨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박소현이 “조이 씨는 이 사실을 아나요, 모르나요?”라고 묻자 김세정은 “모르실 거다”고 아쉬워했다.

“조이 씨한테 한마디 남겨달라”는 박소현의 말에 김세정은 “저 진짜 하나도 안 친하다”고 당황해했다.

이내 김세정은 “조이 님 제가 어쩌다 보니 팔로우까지 하고 있는데 저는 뒤에서 조용히 지켜보고 있겠다. 아신다면 ‘맞팔’ 좋아요”라고 팬심을 드러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