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과 협업했던 미국 21살 래퍼 ‘주스 월드’ 사망

하입비스트

미국 유명 래퍼 주스 월드(Juice WRLD, 21)가 사망했다.

‘TMZ’ 측은 지난 8일(현지시간) ‘주스월드가 시카고 공항에서 숨졌다’며 “정확한 사인은 밝혀지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주스 월드는 일요일 아침 시카고의 한 공항에서 길을 걷다가 발작을 일으켰다. 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피를 토하고 있었다.

트위터

주스 월드는 병원으로 가는 내내 의식이 없었다고 한다. 병원에 도착하자 마자 숨을 거뒀다고 전해졌다. 현재 사망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한편 주스 월드는 지난 8월 방탄소년단과도 협업했다. 넷마블 ‘BTS월드’ OST를 함께 불렀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