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때 무도까지 나오며 승승장구 하던 ‘탑 모델’의 안타까운 근황

MBC 무한도전

과거 MBC 무한도전에 출연해 남다른 포스를 자랑했던 모델의 근황이 공개됐다.

그 주인공은 바로 모델 성휘(본명 박성기).

성휘는 지난 2007년 방송된 무한도전 ‘서울콜렉션 이상봉편’에 출연해 무한도전 멤버들에게 모델 워킹을 가르쳐 많은 관심을 받았었다.

훤칠한 키와 훈훈한 외모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던 성휘. 하지만 그는 현재 모델과는 180도 달라진 인생을 살고 있었으며

지난 29일 방송된 MBN ‘휴먼다큐 사노라면’에서는 모델 일을 그만두고 어촌에 귀향한 성휘의 모습을 공개해 화제가 되었다.

이하 MBN ‘휴먼다큐 사노라면’

현재 성휘는 부모님이 계신 고향으로 귀향해 ‘멸치잡이’ 일을 하고 있었으며

그는 “8년전 귀향하였으며 ““아버지가 빚을 내 배를 사 선장이 되셨지만 일이 잘 풀리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궁극적으로는 부모님이 일을 덜 하고 편안하게 쉬셨으면 좋겠다. 아빠도 내려오시고 엄마도 편하게 사는 것이 나의 최우선 목표다”라고 말했으며 많은 네티즌들이 그를 응원하고 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민수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