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오렌지 덕후들끼리 ‘인생템’ 나왔다고 소문난 ‘3CE’ 틴트 컬러

oops_小猴子

‘매트 틴트’의 혁명이라 불리는 신제품 반응이 엄청나게 뜨겁다고 전해진다.

남자친구와 뽀뽀를 아무리 많이 해도 묻어날 걱정이 하나도 없다는 입소문을 타고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3CE ‘클라우드 립 틴트’가 바로 그 주인공이었다.

최근 뷰티 인플루언서 웨이보 계정 ‘oops_小猴子’에는 오렌지와 레드를 섞은 립을 사랑하는 코덕이라면 소장하지 않고는 견디지 못할 틴트 컬러 사진이 올라와 눈길을 끌고 있다.

‘클라우드 립 틴트’는 선명하고 힘 있는 발색력과 시간이 지나도 갓 바른 듯 입술에 착 달라붙은 지속력이 가장 큰 장점이라고 알려졌다.

또 포토샵 필터로 보송하게 표면을 정리한 것처럼 블러리한 마무리감과 베일을 감싼 듯 부드럽고 매끈한 립 라인 또한 이 틴트의 매력 포인트라고 한다.

instagram pinkbeautyshop.cosmetic


사진에 소개된 3CE 틴트 컬러는 고혹적인 색감을 풍기는 짙은 레드 브라운 컬러의 ‘이메넌스(Immanence)’다.

진한 버건디 컬러와는 또 다른 매력을 풍기는 이메넌스는 바르는 순간 얼굴을 환하게 밝혀주는 것은 물론 섹시한 분위기도 함께 연출할 수 있다.

하지만 이메넌스의 매력 포인트는 따로 있다. 레드 브라운 컬러를 담고 있지만 연하게 바르거나 착색된 컬러가 오렌지빛을 띠고 있다는 것이다.

어둡게 느껴졌던 브라운이 레드와 만나 색다른 분위기를 내뿜기 때문이다.

‘클라우드 립 틴트’는 각질 부각이 되지 않는 틴트로 입소문을 타고 있는 만큼 오렌지레드를 사랑하는 코덕이라면 이메넌스 컬러에 도전해보는 것은 어떨까 한다.

oops_小猴子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