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사랑해서 ‘이름’까지 바꾸고 모델 활동하는 98년생 ‘김애란’

instagram chuu__chloe

최근 날씬한 몸매에 인형 같은 비주얼을 자랑하는 모델이 SNS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고 한다.

본명 클로에, 국적은 독일인이지만 한국을 너무 좋아한 나머지 그녀는 ‘김애란’이라는 이름으로 한국에서 활동 중이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98년생 독일인 모델’이라는 제목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함께 게시되고 있다고 한다.

팔로워 71만은 거느린 한국 이름 김애란은 독일 출신의 모델이라고 알려졌다.

국내에서 온라인 쇼핑몰 ‘츄'(Chuu) 모델로 활동 중인 그녀의 가장 큰 매력 포인트는 새하얀 우윳빛 피부.

instagram chuu__chloe

여기에 얼굴 크기 절반을 차지하는 커다랗고 에메랄드빛이 도는 눈망울은 흡사 인형을 연상케 한다.

몸매 또한 완벽하다는 평. 마네킹같이 쭉 뻗은 기럭지와 잘록한 허리라인은 보호 본능을 자극한다고 한다.

너무 예뻐 나도 모르게 팔로우 버튼을 꾹 누르게 된다는 모델 김애란의 사진을 아래에서 직접 확인해보도록 하자.

instagram chuu__chloe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