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청룡영화상에서 공식 석상 복귀한다는 ‘김우빈’

뉴스1

연기자 김우빈이 2년 6개월 만에 공식 석상에 선다.

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리는 제40회 청룡영화상에서 시상자로 무대에 오른다.

소속사 ‘싸이더스 HQ’는 이날 공식 팬카페에 글을 게시했다. 팬들에게 해당 소식을 전했다고 한다.

“응원과 격려 덕에 치료를 잘 마치고, 건강해진 모습으로 인사할 수 있게 됐다”라고 적었다.

NEWSIS

이어 “아무 일 없었다는 듯, 건강하게 꼭 다시 인사하겠다는 약속 지킬 수 있게 돼 너무 기쁘다”고 했다.

한편 김우빈은 지난 2011년 데뷔했다. SBS-TV ‘상속자들’, KBS-2TV ‘함부로 애틋하게’ 등으로 사랑받았었다.

그러다 지난 2017년 5월 비인두암을 판정받았다. 이후 치료와 회복을 위해 활동을 중단했었다.

팬들은 쾌유를 빌었다. 김우빈은 이후 몸 상태가 나아졌고, 팬들과 다시 만날 수 있게 되었다.

한편 제40회 청룡영화상은 오늘 오후 8시 45분부터 SBS에서 방송된다고 한다.

STARN

[저작권자 코리안즈]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