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란 X 베이컨 X 치즈” 넣고 통째로 튀겨 먹는 ‘튀김 토스트’

instagram jungeundayday

만드는 방법이 세상 간단하지만 헤어나올 수 없는 맛을 자랑해 우리들의 최애 간식으로 꼽히는 토스트.

빵, 계란, 설탕, 우유 등 맛이 없을 수 없는 조합의 재료가 모두 모여 그야말로 오감을 만족시킨다고 할 수 있다.

그렇다면 그냥 먹어도 맛있고 구워 먹어도 맛있는 토스트를 튀겨서 먹는다면 어떤 맛이 날까 문득 궁금해진다.

최근 각종 SNS 등에는 ‘튀김 토스트’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속속 게재됐다.

사진에는 기름에 바삭하게 튀겨진 빵 사이로 치즈와 베이컨 등이 들어가 있는 토스트 모습이 담겨있어 군침을 자극하고 있었다.

instagram106iii

이 토스트의 정식 명칭은 ‘몬테크리스토’로, 프랑스 크로크무슈의 미국식 버전이라고 알려졌다.

토스트 자체를 튀겨서 먹기 때문에 훨씬 바삭하고 고소한 식감을 즐길 수 있는 게 특징이기도 하다.

단짠이 폭발하는 재료들로 꽉 들어찬 토스트를 먹다 보면 순식간에 세 개를 해치울 정도로 중독성이 강하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토스트를 본 누리꾼들은 “헐 진짜 맛있겠다”, “매일 먹어도 안 질림”, “오늘은 이거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오늘은 집에서도 쉽게 만들 수 있는 몬테크리스토로 든든한 한 끼를 때워보는 것도 좋은 방법일 것 같다.

instagramcij1224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