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 “김유지와 열애, 처음부터 호감…배려심에 반했어요”

인터넷 커뮤니티

정준, 김유지가 열애를 인정했다. 이로써 ‘연애의 맛’ 3번째 실제 커플 탄생이라고 한다.

18일 TV조선 ‘연애의 맛’ 측은 “배우 정준과 김유지가 실제 열애 중인 것이 맞다. 두 사람은 서로 호감을 가지고 좋은 분위기 속에서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열애를 인정했다.

이어 ‘연애의 맛’ 측은 “이제 시작한 커플인 만큼 지켜봐주시면 좋겠다”고 당부했다고 알려졌다.

앞서 한 매체는 정준, 김유지 커플이 데이트를 즐기는 사진과 함께 두 사람이 실제로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인터넷 커뮤니티

해당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16일 오후 7시께 경기도 하남의 한 쇼핑몰에서 데이트를 즐겼으며, 특히 포옹과 이마 뽀뽀 등을 하는 등 주위 시선을 의식하지 않았다고.

정준, 김유지는 지난 10월 24일 첫방송된 ‘연애의 맛3’를 통해 처음으로 만나 인연을 맺었다. 첫만남 당시 정준은 김유지에게 호감을 드러냈고, 이후 실제로도 서로 호감을 느껴 만남을 이어가기로 결심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로써 ‘연애의 맛’에서는 벌써 3번째 실제 커플이 탄생했다. 시즌1의 이필모-서수연 커플의 경우 결혼에 골인했으며, 시즌2의 오창석-이채은도 실제 연인으로 연결되며 여전히 관심 속에 열애 중으로 알려졌다.

TV조선 연애의 맛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