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37세’ 배우 윤승아 헤어스타일 바꾸고 ‘동안’ 미모 뽐냈다

이하 프레인글로벌

배우 윤승아가 단발머리로 선보이며 역대급 미모를 과시하였다.

지난 11월 15일 소속사 프레인글로벌은 공식 SNS 계정을 통해 화보 촬영에 나선 윤승아의 모습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는 윤승아는 과거 선보이던 긴 머리가 아닌 ‘단발’ 헤어스타일을 보여줬다.

턱 끝 정도로 짧게 자른 단발머리를 한 윤승아는 가을 여신 느낌을 물씬 풍겨 보는 이들의 시선을 끌리게 했다.

귀밑으로 조금 내려오는 기장의 머리로 특유의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선보인 윤승아는 보는 이들의 감탄사를 내뱉게 하였다.

83년생으로 올해 37세가 된 윤승아는 주름 하나 없는 매끈한 피부로 놀라움을 보였다.

초절정 동안 미모에 어우러진 단발 헤어스타일은 윤승아의 비주얼에서 눈길을 뗄 수 없게 하였다.

특히 카메라 렌즈를 향해 프로페셔널하게 포즈를 취하는 윤승아의 모습은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를 보여주었다.

한편 윤승아는 11월 17일 해외 화보 촬영을 위해 아이슬란드로 출국했다고 전해진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