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컨셉으로 드라마 속 캐릭터 ‘장만월’ 처럼 돌아온 아이유

민야

귀엽고 사랑스러운 이미지의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tvN ‘호텔델루나’에서 보여줬던 것처럼 강한모습으로 변신했다.

11월 9일 아이유는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자신의 전국 투어 콘서트 ‘러브 포엠(Love Poem)’을 열었었다.

이날 아이유는 수많은 히트곡을 부르며 콘서트에 온 팬들을 위해 즐겁게 해주었다.

모든 콘서트 무대가 ‘역대급’이라고 극찬을 받았지만, 이날 가장 뜨거운 환호를 받은 건 아이유의 ‘너랑 나’ 라이브 무대였다.

아이유는 반짝이가 잔뜩 붙은 검은색 원피스를 입고 머리를 질끈 묶은 채 나왔다.

검은색 원피스는 어두운 계열의 의상이라 전보다 성숙한 느낌이 돋보였다.

민야

화려한 느낌이 강하게 느껴져 아이유가 연기했던 ‘호텔델루나’ 속 장만월을 떠올리게 만들기도 하였다.

파워풀한 아이유의 가창력과 섹시한 스타일링은 조화롭게 아울렸고, 그의 무대에서는 눈을 뗄 수 없는 모습이 나왔다.

귀엽고 사랑스러운 스타일링을 주로 보여줬던 아이유의 파격적인 시도에 현장에 있던 많은 팬들이 열정적인 반응을 보내왔다.

한편, 이날 아이유는 곧 나올 앨범에 ‘너랑 나’의 후속곡이 포함됐다고 덧붙였다.

후속곡의 제목은 ‘시간의 바깥’이며, ‘너랑 나’를 만든 작곡가 이민수와 작업을 함께했다. 가사는 자신이 썼다고 말했다.

‘너랑 나’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던 배우 이현우가 ‘시간의 바깥’ 뮤직비디오에도 다시 남자 주인공으로 등장한다고 한다.

민야
민야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