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리아’ 가면 나만 바라보는 ‘올라프’ 무드등 받을 수 있다

turbosquid

최근 국민 최애 캐릭터 ‘올라프’가 방안을 밝혀주는 무드등으로 새롭게 변신했다는 소식이 들렸다.

지난 7일 롯데리아는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올라프 무드등 출시 소식을 알렸다고 한다.

공개된 올라프 무드등은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에서 막 튀어나온 듯 올라프와 똑 닮은 모습을 하고 있었다.

특히나 올라프 특유의 미소를 짓고 있어 보기만 해도 기분이 절로 좋아지는 느낌을 받는다.

brunch

또한 롯데리아에 따르면 올라프 무드등은 어제(13일) 오전 10시부터 소진 시까지 한정 판매된다고 전했다. 사재기나 악용될 우려가 있어 1인당 최대 2개까지만 구입할 수 있다고 한다.

사이즈는 약 21cm로 머리 맡에 두고 쓰기 딱 좋은 크기다. 간단한 터치식 조작으로 전원부터 밝기 조절까지 가능해 어두운 방 안을 쉽게 밝힐 수 있다고 알려졌다.

또한 마이크로 5핀 USB로 간편하게 충전할 수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어렵지 않게 사용이 가능하다고 한다.

올겨울 올라프를 방안에서 보고 싶다면 잊지 말고 롯데리아로 뛰어가보도록 하자.

phoneky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