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정국, 교통사고로 입건”음주운전은 아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Bitter&Sweet

최근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본명 전정국·22)이 교통사고를 내 경찰 조사를 받았다고 전해졌다.

4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정국을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했다.

BTS 정국은 최근 용산구 한남동의 한 거리에서 자신의 벤츠 차량을 몰다가 교통법규를 위반해 지나던 택시와 부딪혔다. 정국은 당시 음주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인터넷 커뮤니티

정국과 택시 운전자는 이 사고로 타박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한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사실공표에 해당할 수 있어 구체적인 내용은 확인해 줄 수 없다”며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고 한다.

다만 음주여부에 대해서는 “음주운전”은 아니라고 전해졌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Pinterest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