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퇴근하고 ‘xx’염색체 가진 친구가 ‘등촌샤브칼국수’ 쏜다!

instagram lam.ba.da

최근 입김이 서릴 정도로 쌀쌀한 날씨가 계속 이어지면서 뜨끈뜨끈한 국물을 찾는 이들이 매우 많아지고 있다.

그중에서도 쫄깃탱탱한 면과 시원 얼큰한 국물을 함께 같이 먹을 수 있는 칼국수는 특유의 얼큰함으로 많은 사람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이런 칼국수를 제대로 즐기고자 하는 이들이 항상 방문하는 곳이 있다. 바로 ‘등촌샤브칼국수’이다.

등촌샤브칼국수는 체인점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탱탱한 면과 시원한 국물 조합으로 오랜 시간 사랑받아온 칼국수 대표 맛집 중 하나라고 알려졌다.

이곳에서 칼국수를 더 특별하게 즐기는 방법이 있다고 한다.

다이닝코드

먼저 보기만 해도 칼칼한 빨간 국물에 깊은 맛을 표현해줄 미나리와 버섯 등 야채를 넣고 보글보글 끓여준다.

그 후 어느 정도 끓기 시작하면 등촌샤브칼국수에서만 맛볼 수 있는 고기와 칼국수를 순서대로 넣고 적당히 익으면 건저 먹으면 된다.

마지막으로 배를 든든하게 채워줄 뜨끈한 존맛탱 볶음밥까지 슥삭 비벼 먹으면 포만감 제대로 채워진 된 한 끼를 끝낼 수 있다.

안그래도 부쩍 추워진 요즘, 몸과 마음을 따뜻하게 만들어줄 등촌샤브칼국수는 9천원에 맛볼 수 있다고 알려졌다.

피부를 스치는 찬바람에 자꾸만 움츠러든다면 퇴근 후 칼국수 한 그릇으로 개운함을 느껴보도록 하자.

instagram ajejxpfptk11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