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워할 수 없는 ‘졸귀탱’ 포키, 이제 주인공으로 나온다

youtube Pixar

최근들어 영화 ‘토이 스토리 4’의 신스틸러였던 포키를 주인공으로 하는 영화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고 한다.

지난달 30일 픽사 측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토이 스토리 스핀오프인 영화 ‘포키 애스크 어 퀘스천’의 예고편을 공개했다고 전했다.

‘포키 애스크 어 퀘스천’은 포키가 주인공으로 활약하며 그의 새로운 모험담을 그린다고 한다.

공개된 영상에는 집안 곳곳을 누비며 기상천외한 일들을 경험하는 귀엽고 사랑스러운 포키의 모습이 담겨있었다.

youtube Pixar

‘토이 스토리 4’에서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였던 포키는 새 영화에서도 발랄하고 유쾌한 텐션을 자랑해 많은 대중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얄미웠지만 미워할 수 없는 매력으로 큰 사랑을 받은 포키가 ‘포키 애스크 어 퀘스천’에서 또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감이 점점 모이고 있다.

한편, 포키는 주인인 보니의 손길에 의해 쓰레기에서 장난감으로 다시 태어난 캐릭터이다.

포키는 갑작스레 바뀐 자신의 신분에 혼란을 느끼며 쓰레기통만 보면 달려나가는 광경을 보여주어 관객들의 큰 웃음을 자아냈다.

youtube Pixar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