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2일) 눈부시게 아름다운 불꽃 배경에서 평생 사랑 약속할 수 있는 ‘부산 불꽃축제’ 열린다

한국 관광공사

지금은 사랑에 빠지기 좋은 계절, 가을이다. 두근대는 로맨틱한 분위기 속에서 사랑을 완성시켜주는 곳이 있다고 전해졌다.

그곳은 바로 낭만적인 바다와 아름다운 불꽃이 수를 놓는 부산 광안리 해변이었다.

최근 부산시는 내일(2일) 가을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는 ‘제15회 부산불꽃축제’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이 불꽃축제는 광안리해수욕장 일대에서 오후 2시 불꽃 버스킹 공연을 시작으로 저녁 9시까지 이어진다고 알려졌다.

눈을 뗄 수 없는 아름다운 초대형 불꽃이 팡팡 터지는 본격적인 불꽃축제는 저녁 8시부터 떠오르기 시작한다.

한국 관광공사

이때 광안리·동백대·이기대 해상 일원에서 볼 수 있으며 작년보다 많아진 대형 사이즈의 불꽃 및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새로운 불꽃이 연출될 예정이라고 한다.

또한 시민들의 사연이 담긴 특별한 불꽃도 준비돼 있어 벌써부터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밖에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탈리아 불꽃 연출 기업인 파렌테(Parente Fireworks Group)의 불꽃 쇼도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 예정이다.

광안대교와 아름답게 어우러지는 부산불꽃축제의 장관은 나혼자 보기엔 너무나도 아까운 광경이다.

추운 겨울이 오기 전, 사랑에 푹 빠지고 싶다면 이날 썸남썸녀와 함께 혹은 연인, 친구와 부산 광안리로 가서 좋은 추억을 만들면 어떨까.

한국 관광공사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