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하루’ 이재욱,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서강준과 투톱 주연 맡는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

최근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백경 역을 맡아 엄청난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이재욱.

그의 차기작이 결정됐다고 전해졌다.

지난 28일 이재욱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재욱이 차기작으로 JTBC 새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출연을 확정했다”고 전했다.

이재욱은 극에서 서강준(은섭 역)의 친구인 이장우 역할을 맡는다고 한다.

fantagio

이장우는 어릴 때부터 부모의 바람대로 성실하고 바른길만 걸어 온 착한 청년이다.

이장우 역은 반항기 넘치는 백경 역과는 상반돼 팬들이 엄청난 기대를 하고 있다.

2020년 상반기 방영될 예정인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기반해 제작된다고 한다.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서울 생활에 지쳐 북현리로 내려간 해원(박민영 분)이 서점을 운영하는 은섭을 다시 만나게 되는 일을 그린 힐링 로맨스라고 알려졌다.

인터넷 커뮤니티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