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이 등장했다’ 공주님 드레스 입고 여신 자태 마음껏 뽐내는 한예슬

뉴스1

최근 배우 한예슬이 고혹적인 드레스를 입고 여왕님 비주얼을 풍겨 많은 남성팬들을 현혹했다고 전해졌다.

지난 25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는 더블유 코리아 제14회 ‘유방암 인식 향상 캠페인’이 열렸다고 한다.

이날 행사에는 많은 스타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지만 그중에서도 한예슬은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내고 있었다.

한예슬은 파란색 장미 문양이 그려진 화려한 드레스를 입고 나타나 시선을 모았다고 한다.

뉴스1

옷 사이로 드러난 한예슬의 치명적인 쇄골 라인은 남성 여성할 것 없이 동시에 홀렸다고 전해진다.

또한 한예슬은 은은히 빛나는 초커를 착용하며 세련된 스타일링에 포인트를 줬다.

한예슬의 새빨간 입술과 긴 생머리는 이 같은 스타일링과 100% 완벽한 조화를 이뤘다고 한다.

마치 영화 속에서 걸어 나온 것 같은 한예슬의 여왕님 비주얼에 누리꾼은 “하루하루가 전성기 미모다”라며 감탄하는 반응을 일제히 보였다.

한편 한예슬은 오는 11월 4일 첫 방송되는 MBC ‘언니네 살롱’에서 MC로도 활약할 예정이라고 한다.

뉴스1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