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 굿즈 이어 문재인 ‘대통령 굿즈’ 이니봉(?) 출시된다

인터넷 커뮤니티

흔히 아이돌 팬들이 콘서트에서 사용하려고 공동으로 맞추던 응원봉이 대통령을 상징하는 ‘굿즈’로 출시될 예정이라고 전해진다.

지금껏 등장한 적 없는 독특한 대통령 응원봉이 처음으로 생기게 되는 것이다.

지난 22일 문재인 대통령을 지지하는 팬카페 ‘젠틀재인’ 공식 트위터 계정에는 단체 응원봉 ‘달봉이’ 출시를 알리는 게시글이 올라왔다고 한다.

이 응원봉의 정식 이름은 ‘달봉이’로 문 대통령의 이름을 따 ‘이니봉’이라고도 부른다고 알려졌다.

인터넷 커뮤니티

응원봉 손잡이 윗부분 돔 안에는 푸른 빛의 달이 바다 위에 떠 있는 모습으로 디자인됐다고 한다.

문 대통령의 성 문(Moon)에서 달을 착안한 것으로 보인다. 돔 겉면엔 ‘사람이 먼저다’라는 대통령의 슬로건이 적혀 있기도 했다.

‘달봉이’는 전원을 누르면 파란색 LED 조명이 켜지고 탈부착이 되기까지 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저작권 등록까지 마친 상태라고 알려졌다.

‘달봉이’의 가격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젠틀재인’ 측은 선착순 구매냐는 질문에 “신청이 적으면 비싸더라도 선착순으로 재고가 없게 할 예정”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문재인 대통령

해당 응원봉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갑론을박이 펼쳐지고 있었다.

응원봉을 접한 일부 누리꾼들은 “대통령은 당연히 해야하는 일인데”, “정치인을 우상화해서는 절대 안된다”, “임기가 끝나고 하는건 상관 없는데 이건 아니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전혀 문제 될 것이 없다고 주장하는 의견도 많았다. 이들은 “이름과 디자인 다 마음에 든다”, “지지자들 마음인데 뭔 상관이냐” 등의 반응을 보이며 반대로 반박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코리안즈] 김영준 기자

kimm263@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